펼치기

  • sns
  • 페이스북
  • 메일보내기
  • 본부큰들
  • 진주큰들
  • 창원큰들

(52502)
경남 사천시 곤명면 작팔길 53
TEL      055)852-6507~8
FEX      055)852-6509
E-MALL onekoreaart@hanmail.net

로그인

교육

  • 교육안내
  • 교육이야기
    • 제목 캠프..아이들을 생각합니다..   2015-07-21 (화) 12:53
      글쓴이 풍경   871



      꾸미기_사물놀이반.JPG
      그때를 생각해봅니다.
      2015년 1월 27일부터 31일까지 큰들 겨울예술캠프!


      청소년들을 통해 받는 에너지는 그 어디서도 가질 수 없는
      젊은기운과 열정입니다.
      담주(2015.7.29~8.2) 있을 큰들 여름예술캠프를 기다리는 맘속에

       그때의 그 아이들의 에너지가 생각이나 더욱 기대되고 설레입니다.


      하나를 주면 두 개가 되고 세 개가 되는 양적 변화보다 그 하나를 가지고

      또 하나를 만들고 또 하나를 만들어 하하호호 낄낄거리며

      웃을 줄 아는 질적인 발전을 하는 아이들을 보았었습니다.

      사실 아이들 속에앉아  그 모습을 보고 있노라면, 웃어야 할지 말아야 할지

      다음 수업을 진행해얄지, 잡담을 그만두게 해얄지 가만 가만 혼란스럽다가도

      함께 에라이 모르겠다는 식으로 함께 끼어들어 놀아봤습니다.

      역시나 가르치고 배운다는 것은 그렇게 통하는 것인가 봅니다.

      꾸미기_IMGP0219.JPG
      너는 카리스마 힘센 북수! 이말에 저렇게 멋진 북수로 변신합니다^^ 

      꾸미기_7 다 함께 풍물을 (22).JPG

      너는 모든 사물장단을 이해하는 엄마장구수! 참 이쁜 미소가 나오죠?^^

       이렇게 한명한명 캐릭터를 주면 거기에 장단맞춰

      꾸미기_IMGP0409.JPG 

      너는 처음 북을 쳐보는 귀여운 북수! 라는 말에 양머리수건을 만들어 쓰고,


      꾸미기_IMGP0420.JPG

      아이들이 천지굿 사설을 직접 만들라면 누구도 생각치못한, 가장 핫한 랩을 끼어 넣는

      세상하나뿐인 천지굿 사설을 만들어내는 아이들~


      꾸미기_IMGP0428.JPG
       생각만해도 아이들의 세계는 신비롭기만 합니다.

      그 신비스러움을 눈부시게 봐줄 줄 알고, 너는 신비롭다 칭찬해주고, 잘 안되더라도

      격려해주기만 하면 되는게 어른이었습니다.

       이렇게  사랑스런 맘담아 표현해주고 말해주기만 해도 우리 아이들이 저렇게 빛이 나는걸....

      가까이 해보니 알겠더군요~ 그런 저는 참 행복한 큰들 선생님입니다^^

      꾸미기_6 수업 (10).JPG

      이번 여름 캠프....또 어떤 행복이 올지 기다려봅니다~


      문화예술교육"마을, 풍물로 통하다" 발표회를 가졌습니다. 
      수업을 기다리며~